SITE HISTORY > HOME > 지식정보> 성형역사
플라스틱(RESIN) 소재를 이용하여 열을 가하여 녹인 용융된 재료가 정해진 틀로 주입되어 일정한 시간을 걸치면서 원하는 형상의 제품을 얻는 생산방식이다.
플라스틱 성형방법 중 가장 대표적인 사출성형은 여러가지 복합적인 관련설비를 필요로 하지만 그 중에서도 특히 사출성형기, 금형, 사용원료가 구비되어야 한다.
이 세가지 요소의 특성들이 조화를 이루었을 때 사출성형이 가능하게 되며, 목적에 부합되는 제품을 생산할 수 있다.
1872년 John과 Isiah Hyatt 형제가 Celluloid를 금형에 처음 사용한 것이 시작이 되어 현재는 사출 성형기에서 플라스틱 수지(열 경화성 수지, 열 가소성 수지)를 용융 시켜 금형의 틀 안으로 넣어 만든다.
①금형에 따라 콜드러너(두 겹판/세 겹판),핫 러너&러너없는 금형으로 나뉜다.
* 콜드러너 - 두 겹판 금형으로 기본적이고 단순한 금형설계.
* 콜드러너 - 세 겹판 금형으로 금형이 열릴 때 러너부위가 제품에서 분리.
* 핫 러너&러너없는 금형 - 러너판을 가열하여 러너에 있는 응용플라스틱의 온도를 유지

②용도에 따라 인서트성형 / 다 부품 사출성형 으로 나뉜다
* 인서트 성형 - 나사, 핀의 금속제품을 금형공동부에 설치하고 성형하면 사출제품과 일체화가 가능.
* 다 부품 사출성형 - 색상과 모양을 복합시킨 제품.

*복잡한 형상의 플라스틱 제품의 생산에 가장 널리 이용.
- 플라스틱 용기와 같은 단순한 제품
- 광통신 접속관, 자동차 내-외장재
- 전기 및 공구의 손잡이, 상.하수도 용품